fbpx
Monday, March 4, 2024
spot_img
Modern Line Med Spa
spot_img
Modern Line Med Spa
Home뉴스미국 "날 껴안은 아빠의 마지막 모습"…11세 딸만 살아남았다

[영상] “날 껴안은 아빠의 마지막 모습”…11세 딸만 살아남았다

13일(토) 미 북동부의 미시간호 북부에 있는 비버섬 공항에 조종사까지 모두 5명을 태운 경비행기 한 대가 추락했습니다.

비행기는 처참하게 부서졌고 탑승한 5명 중 조종사를 포함해 4명이 숨졌습니다. 유일한 생존자는 아버지와 함께 탑승했던 11세 소녀 레이니 퍼듀.

비행기가 추락하는 순간 퍼듀 씨는 딸 레이니 양을 ‘베어허그'(곰같이 힘찬 포옹)로 보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코웨이 갤러리아 내 이은실
– 코웨이 갤러리아 내 이은실 –

퍼듀 양은 두 차례 수술을 받긴 했지만 현재는 안정을 찾았는데요,

결국 아버지의 강인한 보호본능 덕분에 비행기 추락사고 현장에서 유일하게 살아남을 수 있었습니다.

이제 고인이 된 퍼듀 씨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는 평소 딸들을 무척 아꼈음을 짐작게 하는 사진들이 남아 있습니다.

연합뉴스

spot_img
spot_img
spot_img
RELATED ARTICLES
쿠쿠 캐롤톤H-mart 이미리 9729557475
sushi sakana
조금조 보험
Pink Coffee
Bluelime Communications - 웹사이트 / 디자인 / 마케팅 / 브랜딩
spot_img
신동헌 부동산
ARK 뮤직 아카데미
샤인미술학원
라이프교회
XTREME SIGNS
김수진 연방 세무사
Sunny 인테리어 디자인
spot_img
KG 종합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