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Tuesday, March 5, 2024
spot_img
Modern Line Med Spa
spot_img
Modern Line Med Spa
Home뉴스미국베이조스, 흑인 인권운동가 기려 오바마재단에 1억 달러 기부

베이조스, 흑인 인권운동가 기려 오바마재단에 1억 달러 기부

아마존 창업주 제프 베이조스가 흑인 인권운동 지도자 존 루이스 전 미국 하원의원의 업적을 기리며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설립한 재단에 1천100억 원을 기부했다.

오바마 재단은 22일(월) 베이조스로부터 1억 달러(1천187억 원) 기부금을 받았다며 현재까지 개인이 재단에 맡긴 돈 중 가장 많은 금액이라고 밝혔다.

오바마 재단은 성명에서 베이조스가 미국 시민권 운동 아이콘인 루이스 전 의원을 기려 거액을 기부했다며 베이조스는 시카고에 건설 중인 오바마 센터 광장의 명칭을 루이스 전 의원 이름으로 해달라고 요청했다고 전했다.

-김원영 변호사 –

재단은 이어 미국과 전 세계 차세대 지도자들을 양성하는 데 베이조스 기부금을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루이스 전 의원은 1960년대 마틴 루서 킹 목사와 함께 흑인 인권 운동을 이끈 ‘6명의 거물 운동가’ 중 한 명으로, 작년 7월 별세했다.

베이조스는 오바마 재단을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자유를 위해 싸운 투사들은 영웅의 전당에서 특별한 자리를 차지할 자격이 있다”며 “루이스 전 의원은 위대한 미국의 지도자이자 비범한 품위와 용기를 가진 인물”이라고 말했다.

베이조스는 이와 함께 미국 뉴욕대(NYU) 의료센터에도 1억6천600만 달러(1천970억 원)를 기부했고, 의료센터는 이 돈을 뉴욕 브루클린 지역사회의 공중 보건 활동에 쓰겠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NYT)는 베이조스가 지난 7월 아마존 최고경영자(CE0) 자리에서 물러난 뒤 자선 활동으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고 전했다.

베이조스는 지난주 노숙자 지원 단체에 9천620만 달러(1천141억 원)를 전달했고 지난 9월에는 지구 보존과 환경 보호를 위해 10억 달러(1조1천870억 원)를 쓰겠다고 약속했다.

연합뉴스

spot_img
spot_img
spot_img
RELATED ARTICLES
쿠쿠 캐롤톤H-mart 이미리 9729557475
sushi sakana
조금조 보험
Pink Coffee
Bluelime Communications - 웹사이트 / 디자인 / 마케팅 / 브랜딩
spot_img
신동헌 부동산
ARK 뮤직 아카데미
샤인미술학원
라이프교회
XTREME SIGNS
김수진 연방 세무사
Sunny 인테리어 디자인
spot_img
KG 종합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