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Monday, October 3, 2022
spot_img
Very Good Homes
spot_img
VERY GOOD HOMES 부동산
Home포커스오피니언 텍사스에 흐르는 멕시코 문화

[박영남 칼럼] 텍사스에 흐르는 멕시코 문화

spot_img
spot_img
박영남 달라스 한인상공회 수석고문

사스 하면 카우보이다. 그래서 달라스 풋볼팀 이름 카우보이다. 챙 넓은 모자에 남성적 카리스마 넘치는 평원의 쾌남, 마상의 카우보이는 한 폭의 매력 만점 그림다.

텍사스는 원래 멕시칸의 땅으로 스페인에서 독립 텍사스 공화국 시절인 1845년, 28번째 국 연방에 했지만 이는 소수 백인 목장 들 배 불렸다. 지금의 텍사스 카우보이는 멕시코로 이민  투우의 나라 스페인 사람과 멕시코 원주민 목동의 후예들이다.

텍사스에 눌러 앉았던 멕시칸 들은 자신들이 쓰던 언어인 스페인 언어와 습관대로 평화롭게 예전 방식대로 대로 같은 경지 개간하며 드넓은 황야 텍사스 땅에서 열심히 살아왔으니 이는 우리 모두가 아는 바다.

훗날 영국 관습법으로 많이 대체는 되었지만 지금도 히스패닉의 전통적  이 남아 있는데 예를 들면  결혼 기간에 늘어난 재산 부부  재산으로 한다든가, 입양아 친자의 구별을 두지 않아 텍사스는 하기 가장 좋은 곳으로 알려진 점들이다.

멕시코 인들은  동안 사스가 자기 땅이라 여겨 오다가  편입되면서  잃고, 법적 지위마저 흔들렸고, 긴 세월 백인 농장주의 배만 불려 주었다. 북전쟁 때는 인종 차별 가혹한 시련도 마주쳤다. 지금도 멕시칸들은 외부인들에게 자신들의 땅을 빼앗다고 생각한다.

전쟁은 기실은 흑인 노예해방 전쟁 이였지만 텍사스에서는 백인들 멕시칸 학대의 빌미가 되어 무고한 멕시칸들은 린치까지 당하는 사례도 발생했다. 그래서 1929년 멕시칸의 인권운동 단체인 LULAC (League of United Latin American Citizens)이 텍사스 남단의  크리스티에서 태동, LULAC이 결성된 후 텍사스에 사는 멕시칸들은 교육, 사법, 정치, 경제, 사회 등 전반에서 비약적인 발전을 이루었다.

오늘날 텍사스 인구의 45%가 직간접으로 히스패닉 뿌리를 두고 있으며, 각종 선거에서 정치적 확대 중이며, 오늘날에는 남미 모든 히스패닉계 합세하면서 히스패닉 없이는 미국 특히 텍사스에서는 아무것도 할 수 없게 되었고텍사스 노동시장의 3/5은 히스패닉들이다.  

성실하다는 평판을 고 있는 히스패닉들은 오늘날 자영업 전문직에도 속속 진출다. Tex-Mex 음식은 대형 Chili 식당 체인을 탄생시켰으며,  음악의 기타 선율은 모든 축제의 하이라이트이며, 특히 Nortena music은 독일, 폴랜드, 채코의 폴카와 합, 유럽 대중 음악을 더욱 풍요롭게 만들고 있다. 텍사스에서 히스패닉을 모르면 타자(他者)같이 된다. 미국에서 가장 멕시칸으로 치부되는 땅은 텍사스다.

spot_img
RELATED ARTICLES
- 쿠쿠 제품문의 이미리 -쿠쿠 캐롤톤H-mart 이미리 9729557475
- KG 종합보험 -KG 종합보험
- Sushi Sakana - sushi sakana
- 조금조 보험 -조금조 보험
- Pink Coffee -Pink Coffee
- JJ GOLF ACADEMY -JJ GOLF ACADEMY
- 코웨이 이은실 - spot_img
- 이누 디자인 -이누 디자인
- My Pilates 마이 필라테스 스튜디오 - spot_img
- 김원영 변호사- 김원영 변호사
- 샤인미술학원 -샤인미술학원
- ARK 뮤직 아카데미 -ARK 뮤직 아카데미
- GENESIS 비행학교 -샤인미술학원
- 라이프교회 -라이프교회
- 하늘샘교회 -하늘샘교회
- 신동헌 부동산 -신동헌 부동산
- XTREMESIGNS -XTREME SIGNS